한국환경방송

공지사항더보기

    경상북도의회 지진방재 정책 개발 몰두포항지진 유발원인 업무연찬회 개최

    편집국|2019-01-01
    글자 크게글자 작게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 지진대책특별위원회 업무연찬회 참석자들  

    경상북도의회 지진대책특별위원회 위원장 이칠구(포항3, 자유한국당)는 포항지진 유발원인 연구결과에 따른 대책을 수립하기 위한 업무연찬회를 지난 28일 개최했다.

    이날 연찬회에는 경상북도의회 지진대책특별위원회 소속 의원들과 포항시의회 지진피해대책특별위원회 및 건설도시위원회 소속 의원, 경상북도 재난안전실과 포항시 지진대책국 관계 공무원 등 40여명이 참여했다.

    연찬회에서 한동대학교 정상모 교수가 ‘포항지진과 지열발전과의 연관성’이라는 주제로 연구결과를 발표한데 이어, 육군사관학교 오경두 교수가 ‘포항지진 사례를 중심으로 촉발지진과 물의 역할’이라는 주제로 연구결과를 발표했으며, 참석한 경상북도 지진대책특별위원회 소속 도의원들과 포항시 지진피해대책특별위원회 소속 시의원들은 포항지진에 대하여 활발한 의견을 개진하고 열띤 토론을 펼쳤다.

    경상북도 지진대책특별위원회 이칠구 위원장은 “연찬회는 ‘포항지진 유발원인’을 주제로 각 분야 전문가들의 연구결과 발표와 도 및 포항시 지진특위 의원님들의 토론의 장을 마련한 것으로, 수준 높은 주제 발표와 활발한 토론을 통해 향후 지진대책특별위원회의 정책수립을 위한 의미 있고 생산적인 자리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경상북도 지진대책특별위원회 이선희 부위원장(비례, 자유한국당)은 “이번 연찬회는 포항시민에게 큰 피해를 입힌 포항지진과 관련하여 경북의 지질학적 특성과 지진발생 메커니즘의 이해를 통해 교육적 가치를 얻는 자리였다”고 말했다.

    이칠구 위원장은 이어 “포항지진 발생원인 연구결과 업무연찬을 통하여 포항이 지진에 안전한 지역이라는 것을 밝히고, 향후 신재생에너지 개발 시 유사사례가 재발 되지 않도록 힘써야 한다”고 당부했다.

    또한 “경상북도 지진대책특별위원회를 중심으로 포항지진과 지열발전 관련 국내․외 사례를 다양하게 수집하고, 토론회, 설명회 등 지속적인 연구활동을 통해 향후 지진정책 수립의 방향을 설정하고, 안전한 지진방재 정책개발에 최선을 다할 것이다”라고 덧붙였다.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kestv.kr/atc/view.asp?P_Index=1854
    기자 프로필 사진

    편집국 (ktv91@hanmail.net)

    한국환경방송

    [편집국   |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kestv.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섹션메인으로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페이스북으로 보내기트위터로 보내기요즘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