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환경방송

공지사항더보기

    경주시 보건소, 고위험시설 코로나19 선제적 검사

    - 요양병원 등 감염취약지 선제적 대응 통한 집단감염 예방에 나서

    편집국|2021-01-12
    글자 크게글자 작게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 경주시 보건소 전경[사진제공=경주시] 

    경주시는 코로나19의 산발적 집단 발생 상황에 대비한 선제적 대응으로 이번달 11일부터 13일까지 경주시주민건강지원센터에서 임시 선별진료소를 운영한다.

    운영시간은 오전 9시~11시 및 오후 1시~3시까지이며, 보건소 직원 12명으로 구성된 검체팀이 요양병원 및 정신의료기관, 노인주간보호시설, 정신재활시설 등 74개소 2868명(종사자 2202명, 이용자 666명)을 대상으로 일제검사를 실시한다

    운영은 종사자들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대상 기관 종사자들의 주·야간 근무시간에 맞춰 검사를 실시하며, 개별차량 및 단체차량 방문에 대비한 별도의 검사 동선도 운영할 계획이다.

    이번 검사는 추운 날씨를 고려해 기존 사용하던 천막 또는 몽골텐트 대신 컨테이너를 설치해 의료진이나 이용자들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경주시 보건소 관계자는 “감염취약시설에 대한 코로나19 선제적 검사를 통해 집단감염 차단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kestv.kr/atc/view.asp?P_Index=2256
    기자 프로필 사진

    편집국 (ktv91@hanmail.net)

    한국환경방송

    [편집국   |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kestv.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섹션메인으로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페이스북으로 보내기트위터로 보내기요즘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